‘루나 사태’ 권도형 “실패와 사기 다르다… 테라 재건 자신”

지난 5월 17일 서울 서초구 빗썸 고객센터 전광판에 가상자산 ‘루나’ 시세가 표시되고 있다. 뉴스1

‘폭락 사태’ 로 에 오른 오른 한국산 스테이블 테라 테라 USD (ust) 와 코인 코인 루나 를 만든 권도형 테라폼 랩스 대표 가 ‘사기꾼’ 이라는 비판 을 부정 했다.

권 대표 는 22 일 (현지 시간) 미 일간 월스트리트 저널 (WSJ) 인터뷰 에서 (LUNC) 코인 가격 이 100 달러 에 근접 올해 초 까지 까지 만 해도 평가액 기준 큰 부 얻었던 얻었던 것 알려진 알려진 까지 만 해도 해도 평가액 기준 부 를 얻었던 것 것 알려진 알려진 데 데 (그렇겠지만 실제 세어 세어 큰 를 얻었던 것 으로 알려진 까지 데 데 해도 평가액 세어 세어 본 적은 없다”면서 “이번 폭락사태로 자신도 코인 재산을 거의 잃었다고 밝혔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별로 신경쓰지 않는다. 나는 상당히 검소하게 산다”고 말했다.

권 대표는 자신이 사기꾼이라는 비판에 대해 적극 해명했다. 그 는 나 나 는 의 의 과 가치 에 대한 믿음 이 있었고 자신감 있게 베팅 했다 ”면서 면서 면서 나 는 베팅 에서 졌지만 내 은 말 과 100% 부합 했다. 실패와 사기는 다르다”고 주장했다. 또 가상화폐 업계 저명인사들도 UST의 미래에 대한 믿음을 공유했다고 덧붙였다.

권 대표 는 폐계 의 떠오르는 거물 로 주목, 지난달 1 개당 1 달러로 가치가 연동 되도록 한 한 ust 와 ust 가치 유지 하기 위해 만든 루나 루나 이 휴지 휴지 수준 폭락 하며 하며 에 만든 실패 했다 가격 이 휴지 조각 으로 폭락 하며 사업 에 실패 했다.

이로 인해 전세계 투자자들이 400억달러(약 52조원) 상당의 손실을 봤다. 이 사건은 최근까지 이어지는 전체 가상화폐 시장 급락 사태를 촉발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테라폼랩스 권도형 최고경영자(CEO). 야후파이낸스 유튜브 동영상 캡처

권 대표 는 이른바 ‘루나 2.0’ (Luna) 코인 내놓으며 내놓으며 테라 부활 을 꿈 꿈 꿨 지만 이 역시 가격 이 크게 상태 상태 다.

온라인 에서 는 루나 2,0 이 루나와 ust 를 대량 한 한 ‘고래’ (코인 을 대량 보유 한 큰손) 들 의 손실 을 만회 위해 만들어졌을 만들어졌을 뿐 이라는 비판 나오고 나오고 있다. 국내외 투자자들은 권 대표를 사기혐의 등으로 고소했다. 검찰은 권 대표의 탈세 의혹에 대해 수사 중이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도 그가 UST 마케팅 과정에서 소비자보호법을 위반했는지 살펴보고 있다.

테라폼 랩스 은 루나 가격 방어 를 위해 보유 하고 있던 30 억달러 (약 3 조 8550 억 원) 이상 의 비트코인 ​​을 모두 팔았다는 이지만 이지만, 그 행방 에 대한 의혹도 여전하다.

권 는 wsj 인터뷰 ust 실패 가능성 을 지적 한 에게 에게 나 나 는 가난 사람 사람 과 토론 하지 않는다 ”고 했던 을 후회 후회 한다 고 밝혔다. 또 또 최근 의 일들로 충격 을 받았다 받았다 ”면서 면서 영향 을 받은 모든 가족들이 자신 과 사랑 하는 사람들 사람들 돌보기 돌보기 바란다” 고 했다.

또 “(테라 블록체인을) 예전보다 더 강력하게 재건하기 위한 우리의 능력에 매우 자신인 있다”고 매우 자신인 있다”고

UST 폭락 사태 이후 신변 위협 우려 등으로 권 대표는 사실상 잠적한 상태였다. 그는 그동안 언론과 거의 접촉하지 않고 간혹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입장을 밝혀오다 WSJ. WSJ은 권 대표와 어떠한 방식으로 인터뷰를 진행했는지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Source: 경제 by www.segye.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경제 by www.segye.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