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용산시대 첫 공식 외빈… 방한 기간 예상 동선은

한·미 정상회담을 앞둔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오는 20일 방한하는 가운데 회담 핵심의제 외에 그의 ‘동선’에도 이몤선’에도 이몤선’에도 이몤선’에도 이몤선’에도. 바이든 대통령은 윤석열정부의 용산 대통령실을 찾는 첫 공식 외빈이다.

◆바이든 대통령 방한 1일차

19 일 에 따르면 윤석열 대통령 은 바이든 대통령 이 정상 회담 을 위해 하는 20 일 2 박 3 일간 매일 한 이상 함께 일정 을 을 소화 할 예정 이다. 바이든 대통령의 일정은 주로 경제와 안보에 맞춰질 것으로 전망된다.

바이든 대통령의 방한 첫 일정은 경기 평택 삼성 반도체공장 방문이다. 윤 대통령도 동행한다. 바이든 대통령은 20일 오후 6시 오산공군기지에 도착하자마자 바로 평택 삼성반도천캠퍼스로. 두 대통령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안내로 생산 현장을 둘러보고 근로자들과도 환담할 계할 근로자들과도 환담할 계할 계할

바이든 는 반도체 를 비롯한 첨단 산업 공급망 을 동맹국 중심 으로 데 공 을 을 들이고 한국 한국 은 주요 파트너. 두 정상의 ‘반도체 현장 행보’로 양국 간 경제 공조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관측된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후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 머무르면서 다음날 일정을 준비할 예정이다.

김태효 국가 안보실 제 1 차장 이 18 일 오후 서울 용산 오픈 라운지 에서 조 바이든 바이든 미국 의 2 박 3 일 일정과 관련 해 브리핑 하고 있다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바이든 대통령 방한 2일차

방한 2일차인 21일에는 한·미 정상회담 및 기념만찬이 열린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회담 전에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참배한다. 이후 서울 용산 대통령실로 이동해 오후 1시30분쯤 윤 대통령과 만나다. 두 대통령은 기념촬영과 방명록 작성을 마친 뒤 5층 집무실에서 소인수회담을 한다. 소인수 회담은 에서 다섯 명 이내 의 관계자 만 참석 하는 사실상 의 회담 이라는 이라는 게 대통령실 의 설명 이다. 주요 의제는 북한 문제와 대북정책, 동아시아 역내 협력문제다.

이후 접견실에서 확대회담이 열린다. 각 10 명 안팎 의 정부 관계자들 관계자들 이 참석 해 경제 안보, 인도 태평양 역내, 글로벌 이슈 협력 방안 등 을 논의 한다. 양국 정상 약 약 약 분 에 걸친 정상 회담 을 마무리 한 뒤 오후 4 시쯤 대통령실 지하 1 층 기자 회견장 에서 · · 정상 의 모두 발언 에 이어 취재진 의 질 의 이어진다.

오후 7시에는 용산 국립중앙박물관에서 만찬이 열린다. 한국 측 에서 대통령실 · 행정부 · 정계 · 재계 등 에서 약 50 명 이, 미국 측 에서 는 핵심 수행원 을 한 한 30 여명 이 참석 한다. 대통령실 관계자 정상 회담이 열리는 용산 청사 에서 는 상징성 있는 ‘이벤트’ 보다 정상 정상 회담의 내실 을 챙기는 데 초점 을 맞출 계획 고 전했다.

바이든 대통령 공식 일정 을 마치고 숙소인 그랜드 하얏트 호텔 에서 문재인 전 과 과 만날 것 으로 알려졌다. 미국 대통령 이 정상 회담 을 위해 방한 해서 한국 의 전직 을 따로 만난 만난 선례 는 없어 둘 의 만남도 된다 된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AP연합뉴스

◆바이든 대통령 방한 마지막 날

마지막 날인 22일 오전에는 바이든 대통령의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태다. 다만 한국 기업인과의 만남이 유력하다고 백악관은 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정오쯤 미국 대사관 직원들과 만난 뒤 오산 미군 기지를 방문한다. 이후 오후 3시15분쯤 일본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인다.

일각 에서 는 대통령 의 비무장 지대 (dmz) 방문 가능성도 제기, 김태효 국가 안보실 제 1 차장 은 전날 · · 미 정상 관련 관련 브리핑 에서 에서 바이든 대통령 이 부통령 가본 적 이 이 있다 브리핑 에서 에서 에서 바이든 대통령 이 부통령 가본 적 이 있다. 다른 장소, 다른 개념의 안보행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DMZ 방문이 없을 것이라는 취.지로 설명했다명했다로 또한 바이든 대통령의 방한 기간 북한의 도발 가능성에 대해선 “주말까지 핵실험 가능성은 상대적으로 낮은 것으로 판단된다”면서도 “다만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준비는 임박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김 차장은 “정상회담 2박3일 기간 북한의 크고 작은 도발이 발생할 경우 그 성격에 따라 기존 일정을 변경하더라도 한·미 정상이 즉시 한·미연합방위태세 지휘통제시스템에 들어가도록 플랜B를 마련해 놨다”고 강조했다.



Source: 세계일보 by www.segye.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세계일보 by www.segye.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