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촬영 혐의로 기소된 정바비가 참여한 곡이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프루프’에 수록됐다

방탄소년단.

방탄 소년단 (BTS) 의 앨범 앨범 불법 촬영 혐의 를 받고 있는 작곡가 정바비 (본명 정대욱) 와 의 협업곡 이 수록 사실 이 알려지며 논란 이 일고 일고.

빅히트뮤직은 지난 10일 방탄소년단 새 앨범 ‘프루프’ 두 번째 CD 트랙 리스트 이미지를 공개했다. 문제의 곡은 10번에 담긴 ‘필터(Filter)’다. ‘필터’는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의 솔로곡으로 2020년 2월 발매된 곡이다. 스웨덴 작곡가 톰 비클룬드가 프로듀싱하고 방시혁 하이브 의장과 정바비, 옕광소년 등이 함께. 이와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공분이 들끓었다.

방탄소년단 ‘프루프’ (Prova) CD 2 트랙리스트.

각종 SNS 에서 는 ‘BTS 본인들 의 존재 가 의미나 의미나 을 을 했어야 한다’ 와 같은 비판 이 쏟아지고 있다. 앞서 빅히트뮤직 측은 이번 앨범에 대해 “서로의 취향과 색깔을 존중하며 9년을 함께 달려 온 방탄소년단이 빛나는 이유를 알 수 있도록 구성됐다”며 “특히 2번째 CD에 담긴 곡들은 일곱 멤버가 직접 선정했다”고 설명한 바 있다.

이번 새 앨범이 방탄소년단의 지난 9년을 돌아보는 의미로 기획 됐다는 점, 정바비의 불법촬영 혐의가 보도되기 전에 앨범에 수록된 건 어쩔 수 없다고 하더라도 새 앨범에 수록할지 여부는 직접 선택할 수 있었다는 점을 두고 봤을 때 해당 곡의 수록을 피할 수 있었다는 게 요지다. 그렇기에 방탄소년단의 일부 팬들과 대중들 사이에서 정바비가 참여한 곡에 대필 보인콧 여롤 에 대필 보인콧 여롲.

가수 정바비.

정바비는 2019년 당시 교제하던 여성을 폭행, 불법촬영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피해자 a 씨 가 적 선택 을 하고 유서 에 그 의 이름 을 이 와 와 같은 사실 이 알려졌고 유족 이 를 고소 했다 했다. 정바비 지난해 지난해 1 월 불충분 불충분 으로 불기소 처분 받았으나 곧바로 또 다른 여성 을 폭행 하고 불법 촬영 한 혐의로 기소 됐다. 이후 압수수색 거 쳐 정바비 의 휴대 전화 와 등 에서 불법 촬영 된 영상 이 발견, 무혐 의 처분 이 내려졌던 번째 사건 또한 재수사 후 후 있다 고 판단 해 재기소 됐다. 정바비 는 지난 3 월 2 차 공판 에서 폭행 사실 만 인정 불법 촬영 혐의 혐의 에 는 는 ‘동의 를 구했다’ 고 했다 했다. 3차 공판은 오는 25일 오후 2시 서울서부지법에서 열린다.

황남경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 HuffPost South Korea – Athena by www.huffingtonpost.kr.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HuffPost South Korea – Athena by www.huffingtonpost.kr.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