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빌라 매매 비중 65% ‘역대 최고’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에서 바라본 서울시내 빌라촌의 모습. 뉴시스

서울 아파트 시장 이 거래절벽 에 빠진 가운데 지난해 에 이어 올 해도 빌라 (다세대 · 연립 주택) 거래량 이 아파트 를 추월 했다 했다.

4 일 부동산 정보 경제 만 랩 이 한국 부동산원 자료 를 분석 결과, 지난 3 월 서울 의 주택 (단독 · 다가구 · 다세대 · 연립 주택 · ·) 매매 5098 건 빌라 (다세대 · 연립 주택 는 3303 건으로 전체 주택 거래의 64,8% 차지했다.

서울 주택 매매 중 빌라 비중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까지 4개월 연속 60% 를 웃돌고 있다. 3월 64.8%는 2006년 관련 통계 집계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지역별로 보면 강북구(84.5%)와 강서구(83.3%)의 빌라 매매 비중이 무려 80%를 넘었다. 양천구(79,7%), 금천구(74,5%), 은평구(72,8%), 송파구(72,6%), 도봉구(71,9%), 강동구(71,7%) 등이 뒤를 이었다.

아파트 선호도가 높은 수도권에서는 2020년까지만해도 아파트 거래량이 통상 빌라의뤰 이상 통상 빌라의뤰 이상 통상 빌라의뤰 이상 하지만 문재 인정부 집값 이 크게 급등 한 데다 각종 대출, 분양, 세제 관련 부동산 규제 가 더해지면서 ​​지난해 부터 아파트 매매 시장 이 에 빠졌다. 올해 3월 전체 주택 매매 중 아파트가 차지하는 비중은 24.2%로 역대 최저치를 기록했을 정도다. 반면 상대 으로 가격 이 저렴한 빌라 에 대한 수요 는 꾸준히 지난해 1 월 부터 15 개월 연속 서울 빌라 매매 건수가 아파트 추월 하고 있는 상황 이다 이다.

서울 의 경우 분양가 억 원 이상 주택 은 대출 을 받을 수 없는데 부동산원 시세 기준 으로 서울 평균 아파트 값 11 억 5015 만, 서울 평균 매매가는 매매가는 3 억 5267 만원. 지난해 부터 강화 총 부채 상환 비율 (dsr) 규제 등 의 으로 대출 대출 을 어려워지자, 실수 요자들 이 자연 스럽게 빌라 선호 하게 됐다 됐다. 게다가 추진 하는 신속 통합 기획 등 민간 재개발 사업 이 활기 띄면서 투자 처로 처로 도 꾸준히 관심 을 받고 있는 이다 이다.



Source: 경제 by www.segye.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경제 by www.segye.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