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토트넘 내한 경기에 암표 ‘되팔렘’들 극성

쿠팡플레이 제공.

손흥민 소속 팀 토트 넘 홋스퍼 가 다음 중순 첫 내 한 경기 를 갖는 가운데 해당 경기 의 티켓 이 예매 25 분 만 전석 매진 매진 될 정도 인기 인기 끌었다.

문제 는 중고 거래 와 와 소셜 (SNS) 에서 해당 경기 입장권 암표 값 값 이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다는 점 이다. 비싼 가격에 보고 싶어도 못 보는 사람이 많다는 것이 누리꾼들의 지적이다.

팀 K리그와 토트넘의 경기 입장권은 지난 17일 오후 3시 쿠팡플레이앱과 웹사이트에서 판매됐다. 해당 티켓은 뜨거운 인기에 예상대로 6만6704석이 전부 빠르게 매진됐다.

쿠팡플레이는 이날 굿즈와 좌석을 결합한 상품 12개를 선보였다. 본 경기 티켓 ▲ 프리미엄 A 40 만 ▲ 프리미엄 프리미엄 B 20 만 ▲ ▲ 프리미엄 C 25 만 ▲ 1 등석 A 20 만 ▲ ▲ 1 등석 B 17 만 ▲ ▲ 1 등석 C 15 만 등 등 이다. 여기에 와우 멤버십을 이용하는 고객은 10% 할인된 가격에 구매가 가능했다.

쿠팡 시리즈 기념품인 기념품인 ‘짐색’ 과 ‘응원머’ 를 제공 하는 프리미엄 a (36 만), 경기 시작 며칠 전 에 열리는 토트 넘 홋스퍼 오픈 트레이닝 관람권 (27 만 원), 프리미엄 c (22 만 5000 원) 좌석 이 가장 먼저 만 원), 프리미엄 c (22 만 5000 원) 팔렸다.

문제는 이후 중고거래 사이트와 SNS 등에 해당 티켓을 사고파는 글이 수백 건 올라왔다는 점이다.

한 판매자는 프리미엄A석 1장을 300만원에 팔기도 했다. 정가보다 7.5배 비싼 수준이었다. 가격에 깜짝 놀란 누리꾼이 “300만원이요?” 라고 되묻기도 했다.

또 다른 는 는 프리미엄 a 석 이랑 바로 붙어 있어서 프리미엄 프리미엄 a 석 이라 고 봐도 무방 하다 ”며 프리미엄 c 석 장당 장당 50 만 에 에 양도 한다 고 밝혔다. 당초 이 판매자는 티켓을 22만5000원에 구매했으나 2배 이상의 웃돈을 얹은 것이다. 한 누리꾼이 “장당 40만원에 판매하긴 힘드냐. 너무 보고 싶다”고 간곡히 부탁했음에도 그는 “죄송하다”고 거절했다.

이를 본 누리꾼은 “암표상 때문에 진짜 보고 싶은 사람은 더 비싼 값 주고 사야 한다”고 지적했다.

특히 프리미엄석 현장 에서 지류 발권 을 통해 입장 하다는 공지 에 누리꾼들 은 직접 자기 의 아이디 와 비밀 번호 를 알려 주는 경우 포착 됐다 됐다.

앞서 지난 2일 열린 브라질과 대표팀 평가전 당시에도 암표 거래가 횡행했다. 법적 으로 암표 는 금지 돼 있으나, 직 거래 등 현장 상황 이 적발 돼야 처벌 할 수 있어 온라인 암표 거래 를 단속 하고 처벌 할 근거 가 없다.

한편 토트넘과 팀 K리그의 경기는 다음 달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쿠팡플레이 시리즈 경기는 국내에선 쿠팡플레이를 통해 디지털 단독 생중계한다.



Source: 스포츠 by www.segye.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스포츠 by www.segye.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