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亞 최고골잡이…한국, EPL 득점왕 배출한 13번째 나라


손흥민 (토트 넘) 이 잉글랜드 프로 축구 프리미어 (epl) 득점왕 에 오르면서 은 epl 에서 득점왕 을 배출 13 번째 국가 가 됐다.

손흥민 23 일 0 시 (한국 시간) 영국 노리치 의 캐로우 로드 에서 열린 노리치 와 2021 ~ 2022 시즌 epl 최종 38 라운드 리그 22, 23 호골 을 터트리며 토트 넘의 5-0 대승 에 일조 했다.

최종전 에서 멀티골 터뜨린 손흥민 손흥민 은 최종 23 골로 최종전 에서 1 골 을 보탠 모하메드 살라 (리버풀) 와 공동 득점왕 에 올랐다.

1992년 출범한 EPL에서 아시아 선수가 득점왕에 오른 건 손흥민이 최초다.

유럽 ​​5 대 리그로 불리는 epl, 스페인 프리메라리 가, 독일 분데스리 가, 프랑스 리그 1, 이탈리아 세리 에 a 를 통틀어서도 아시아 첫 득점왕 이다.

한국은 EPL 역사에서 득점왕을 배출한 13번째 나라가 됐다.

앞서 잉글랜드 (9 명), 네덜란드 (3 명), 프랑스, ​​아르헨티나 (이상 2 명), 이집트, 코트디부아르, 불가리아, 가봉, 포르투갈, 세네갈, 트리니다 드, 우루과 우루과 (1 명) 에서 최고 가 나왔다.

초대 테디 셰링엄(잉글랜드·토트넘)을 비롯해 앨런 시어러(잉글랜드·블랙번), 드와이트 요크(트리니다드 토바고·맨체스타 유나이티드), 티에리 앙리(프랑스·아스널), 디디에 드로그바(코트디부아르·첼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포르투갈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루이스 수아레스 (우루과 이 · 리버풀), 사디오 마네 (세네갈 · 리버풀) 등 세계 적 인 공격수들 이 득점왕 에 을 올렸다 올렸다.

손흥민이 ‘월드클래스’답게 이들의 계보를 이었다.

[서울=뉴시스]


Source: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by www.donga.com.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동아닷컴 : 동아일보 전체 뉴스 by www.donga.com.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