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 결함 으로 불시착 전용기 전용기 비상착륙 으로 정신없었을 네이마르 가 사진 요청 한 공항 직원들 에 보인 행동 (ft. 다정)

네이마르/ 자료 사진.

브라질 축구 국가대표이자 세계적인 스타 네이마르의 전용기가 브라질에서 불시착했다.

ESPN에 따르면 지난 21 일 (현지 시간) 오전 미국 라스베가스 를 출발 해 상파울루로 향 하던 하던 일행들 일행들 은 항공기 앞 유리창 파손 으로 인 해 급하게 비상 착륙 을 해야 했다. 기내 압력이 급격하게 떨어지는 것을 피하기 위한 선택이었다.

비행기 에 있던 네이마르와 연인 브루나 비앙카르디, 그리고 네이마르 의 여동생 은 오전 2 시가량 브라질 북부 호라이마주 보아 비스타 국제 공항 에 착륙 했으며 그 그 과정 에서 다친 사람 은 없다 고 전해졌다. 네이마르와 일행은 대기 후 다른 항공기를 타고 상파울루에 무사히 도착했다고 알려졌다.

공항 직원의 사진 요청에 응해준 네이마르.

결함이 발견된 여객기는 ‘세스나 680 시테이션’이라고 불리는 작은 기종으로, 정원은 12명이다. 2008 년 만들어진 해당 항공기는 지난 2015 년 네이마르 측 약 1 천 7 백 만 유로 (약 2 백 20 억 원) 을 주고 구매한 으로 으로, 불시착한 장소인 상파울루 에서 수리 가 진행 예정 이다 이다.

한편 네이마르는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작은 소동이 있었지만 지금은 쬤사랈 집으로 가는. 걱정 해 줘서 고맙다 ”며” 살짝 놀라긴 했지만 심각한 일 은 일어나지 않았다 ”고 전 하는 동영상 을 올려 팬들 을 안심 시켰다. 정신없던 와중에도 그는 사진을 요청하는 공항 직원들을 위해 포즈를 취해주는 유쾌한 모습읋 모습읋 유쾌한 모습읋 모습읋 를 취해주는 유쾌한 모습읋 모습읋.

한편 지난 2019년 7월 한국에서 열린 친선경기에 참석했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45분 이상 출전이 명시되었음에도 끝내 그라운드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팬들의 실망을 샀는가 하면, 지난 4월에는 패한 경기에 대한 화풀이로 자폐증을 가진 소년 팬의 손을 폭행하여 논란이 된 바 있다. 축구 팬들은 두 스타의 행실을 비교하며 네이마르를 칭찬하는 중이다.

문혜준 기자: [email protected]


Source: HuffPost South Korea – Athena by www.huffingtonpost.kr.

*The article has been translated based on the content of HuffPost South Korea – Athena by www.huffingtonpost.kr. If there is any problem regarding the content, copyright, please leave a report below the article. We will try to process as quickly as possible to protect the rights of the author. Thank you very much!

*We just want readers to access information more quickly and easily with other multilingual content, instead of information only available in a certain language.

*We always respect the copyright of the content of the author and always include the original link of the source article.If the author disagrees, just leave the report below the article, the article will be edited or deleted at the request of the author. Thanks very much! Best regards!